AHORITA

블로그 이미지
_미믜

Article Category

+ (441)
간거잘앙 (132)
잘앙아님 (123)
본거잘앙 (164)

Recent Comment

인생 따위 엿이나 먹어라 l 인생이란 멋대로 살아도 좋은 것이다


1장. 부모를 버려라, 그래야 어른이다 

부모란 작자들은 한심하다 011 

태어나 보니 지옥 아닌가 013 

별 생각 없이 당신을 낳았다 015 

낳아 놓고는 사랑도 안 준다 017 

노후를 위해 당신을 낳은 거다 019 

그러니 당장 집을 나가라 021 

집 안 나가는 자식들은 잘못 키운 벌이다 026 


2장. 가족, 이제 해산하자 

가족은 일시적인 결속일 뿐이다 032 

부모를 버려라 034 

자신을 직시하고, 뜯어고쳐라 038 

밤 산책하듯 가출해라 040 

내 배는 내 힘으로 채우자 042 

직장인은 노예다 044 


3장. 국가는 당신에게 관심이 없다 

국가는 당신을 모른다 052 

바보 같은 국민은 단죄해야 한다 055 

영웅 따위는 없다 060 

국가는 적이다 063

분노하지 않는 자는 죽은 것이다 064 


4장. 머리는 폼으로 달고 다니나 

국가는 적당한 바보를 원한다 072 

텔레비전은 국가의 끄나풀이다 074 

머리가 좋다는 것은 홀로 살아가려는 의지가 강하다는 것이다 076 

‘어른애’에서 벗어나라 078 

인간이라면 이성적이어야 한다 080 

부모의 과도한 사랑이 자식의 뇌를 녹슬게 한다 084 


5장. 아직도 모르겠나, 직장인은 노예다 

엄마를 조심해라 094 

남들 따라 직장인이 되지 마라 096 

자영업자가 돼라 099 

직장은 사육장이다 101 

자유를 방기한 사람은 산송장이다 106 


6장. 신 따위, 개나 줘라 

종교단체는 불한당들의 소굴이다 115 

사람다워지는 것을 방해하는 것이 종교다 119 

신 따위는 없다 124 

당신 안의 힘을 믿어라 127 


7장. 언제까지 멍청하게 앉아만 있을 건가 

국가가 국민의 것이었던 적은 한 번도 없다 134 

알아서 기니 그 따위로 살다 죽는 것이다 139 

멍청하게 있지 말고 맞서라 142 

국가를 쥐고 흔드는 놈들 역시 ‘그냥 인간’이다 147 


8장. 애절한 사랑 따위, 같잖다 

연애는 성욕을 포장한 것일 뿐이다 153

계산한 사랑은 파탄 나게 돼 있다 156 

타산적인 여자들의 끝 159 

패자들은 ‘사랑’이 아니라 연애 놀이를 한다 161 

서른 이후에는 사랑이 어렵다 165 


9장. 청춘, 인생은 멋대로 살아도 좋은 것이다 

생각 좀 하고 살아라 172 

다 도전해 보라고 젊음이 있는 것이다 175 

국가는 골 빈 국민을 좋아한다 178 

인간이라면 생각하고 생각해 재능을 찾아야 한다 181 

인생은 멋대로 살아도 좋은 것이다 185 


10장. 동물로 태어났지만 인간으로 죽어라 

죽음에 대한 두려움은 통과의례 191 

삶은 쟁취하고, 죽음은 가능한 한 물리쳐라 194 

훌륭한 생이란 없다 197

동물로 태어났지만 인간으로 죽어라 201



-



나는 길들지 않는다 


1장 가족에 길들지 마라 

자식은 안전한 보험 029 

아내는 엄마였다 037

엄마의 폭주를 막아라 040

배수진을 치고 아내에 맞서라 045 


2장 직장에 길들지 마라 

도망치는 인생에는 과거밖에 없다 057 

산 자로 살고 싶다면 자영업에 뛰어들어라 063 

진정한 자신으로 돌아가는 데 농사만 한 것이 없다 065 

타인을 위해 일하려고 태어난 것이 아니다 071 

직장인이란, 사소한 희망에서 시작해 거대한 절망으로 끝나는 존재 080 


3장 지배자들에 길들지 마라 

자유는 거저 얻을 수 없다 090 

아무리 충성해도 노예는 언젠가 버려진다 095 

국가에게 젊은이는 만만한 총알받이 099 

기자들의 정의를 믿지 마라 104 

지배자들이 던지는 당근에 꼬리를 흔들지 마라 108 


4장 목적이 없는 자는 목적이 있는 자에게 죽임을 당한다 

품 안의 ‘의존’을 하나하나 떨어내라 121 

담배라는 안이함과 절교해라 123 

체형이 정신을 말해 준다 128 

목적이 없는 자는 목적이 있는 자에게 죽임을 당한다 132 

술이 없었다면 혁명은 거듭되었을 것이다 135 


5장 당신을 구제할 힘은 처음부터 당신에게 있었다 

복권은 국가로 향해야 할 분노를 원천 봉쇄한다 153 

안정만큼 지루한 것도 없다 157 

인터넷 세계는 살 곳이 못 된다 161 

영웅을 응원하기 전에 자신을 응원해라 170 

당신을 구제할 힘은 처음부터 당신에게 있었다 179 


6장 누구의 지배도 받지 말고 누구도 지배하지 마라 

나는 내면의 반란을 부채질하는 자 186

누구의 지배도 받지 말고 누구도 지배하지 마라 191

전진하는 데 최대의 방해물은 나르시시즘 194

평생을 걸고도 못 쥐는 것이 자립이다 196 

자신을 버린 자와 지킨 자, 두 종류 뿐이다 203 



-



시골은 그런 것이 아니다


1장. 어떻게든 되는 시골 생활은 없다 

어딜 가든 삶은 따라온다 016 


2장. 경치만 보다간 절벽으로 떨어진다 

스스로를 속이지 마라 023 


3장. 풍경이 아름답다는 건 환경이 열악하다는 뜻이다 

자연의 성깔을 알아야 한다 030 

아름답다고 좋은 곳이 아니다 031 


4장. 텃밭 가꾸기도 벅차다 

농부가 괜히 있는 게 아니다 038 

구급차 기다리다 숨 끊어진다 042 


5장. 지쳐 있을 때 결단하지 마라 

당신은 맛이 다한 차가 아니다 047 

당신의 가난은 고립무원이다 050 

사이비 종교인들에게 당신은 봉이다 052 

술을 마시는 건 인생을 도려내는 일 054 


6장. 고독은 시골에도 따라온다 

외로움 피하려다 골병든다 062 

자원봉사가 아니라 먼저 자신을 도와야 한다 065 


7장. 시골은 그런 것이 아니다 

고요해서 더 시끄럽다 072 

자연보다 떡고물이 더 중요하다 074 

윗사람이라면 껌뻑 죽는다 076 

다른 소리를 냈다간 왕따당한다 078 

공기보다 중요한 지역 사람들의 기질 080 

골치 아픈 이웃도 있다 083 


8장. 깡촌에서 살인사건이 벌어진다 

시골로 이주하는 범죄자들 090 

가능한 한 큰 개를 길러라 093 

침실을 요새화해라 094 

수제 창을 준비해라 096 / 군침을 흘리며 당신을 노리고 있다 101 


9장. 심심하던 차에 당신이 등장한 것이다 

관심받고 싶었던 건 당신이다 112 

심심하던 차에 당신이 등장한 것이다 115 

그들에게 마을은 나의 집 118 

돌잔치에 빠지면 찍힌다 120 

모임에 도시락을 대 주면 당선 122 


10장. 친해지지 말고 그냥 욕먹어라 

하루가 다 가도 모를 정도로 전념할 것이 있어야 한다 131 

이주자들과만 어울리면 사달 난다 132 

시골을 농락하는 수상한 사람들 135 


11장. 엎질러진 시골 생활은 되돌릴 수 없다 

자신이란 자연을 먼저 지켜야 한다 144 

젊음을 흉내 내야 할 만큼 당신 젊음은 참담하지 않았다 149 

엄마도 아내도 지쳤다 153 

엎질러진 시골 생활은 되돌릴 수 없다 156 


12장. 시골에 간다고 건강해지는 건 아니다 

의사만 믿다 더 일찍 죽는 수가 있다 165 

병을 불러들이는 태도를 뜯어고쳐라 170 

잘 먹고 잘 생활하면 잘 죽을 수 있다 173 


13장. 불편함이 제정신 들게 한다 

멋진 별장도 살다 보면 그 정도는 아니다 180 

불편함이 치유다 185 

천국이나 극락으로는 이주할 수 없다 187 

죽음의 시기는 자신다워질 마지막 기회 191 

Trackback 0 and Comment 0